"이대로 보내기 아쉬운 겨울" 천리포수목원 2월 즐길거리

관리자
조회수 496

"이대로 보내긴 너무 아쉬운 겨울"과 함께 

천리포수목원 2월의 즐길거리로 돌아왔습니다.


어느덧 겨울의 끝자락이 다가오고 있습니다.

수목원에도 속속 봄의 흔적들이 나타나고 있는데요!

봄의 흔적이 나타난다는 것은 

시간이 지날수록 날이 따뜻해지며 볼거리가 늘어가고 있단 뜻도 되겠죠!


2월은 설날 연휴가 함께하는 만큼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했으니

명절연휴 계획에 천리포수목원을 꼭, 추가해보는건 어떨까요?

▼ ▼ ▼ ▼ ▼ 

예약하러가기!